코트야드 메리어트 타임스퀘어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위치해 쇼핑과 문화생활을 즐기기 좋았던 코트야드 메리어트 타임스퀘어에서 2박 쉬어가기. 시간이 많이 흘러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건너편 영등포에서 막창도 먹고 포장막차에서 회도 먹고 아침엔 해장으로 쇼핑센터에서 쌀국수도 매일같이 먹었던 기억이 난다. 

 

일 하기 좋게 테이블과 숙소도 깔끔해서 만족스러웠다. 

 

아침에 해 뜨는 모습을 바라보며 바쁜 도심뷰를 즐길 수 있었고, 쌀국수의 매력에 듬뿍 빠졌었다. 

 

모모카페

모모카페

저녁엔 모모카페 뷔페는 남편이 만족하지 못해 아쉬웠던 기억이... 하지만 저녁 식사 후 심야 영화 보러 타임스퀘어로 가는길은 또 기분 업업. 놀고 쉬어가기에 만족스러웠던 문뜩 지난 코트야드 메리어트 타임스퀘어 후기.